관리 메뉴

찌니의 블로그 Season 5

슬슬 몸 좀 풀어볼까.... 본문

Game & Hardware

슬슬 몸 좀 풀어볼까....

[찌니] 2009.10.21 18:31




 

 

지루한 나날을 보내던 중 한 통의 문자가 날라왔다.

 

 



"헤쎈이 뭐였지????"

까마득하게 잊고 있었던 게임인 헤쎈이 2 CBT를 한다고 한다. 8월 중순에 했었으니깐 거의 2개월 반만이다. 문자를 보내줬으니 가보는 것이 인지상정! 홈페이지를 방문한 그 순간

 

[헤쎈 홈페이지 메인]

[헤쎈 홈페이지 메인]




! 초절정 더블 간지!!! 1차 때 홍보대사로 뽑혔다는 이야기는 얼핏 들었는데 킁아예 전면에 배치되어 버렸다. 이런 엣지있는 자식들. (송간지, 소간지가 나보다 나이가 어린 것이 확실하기 때문에 말까겠음!) 완전 용병스타일이잖아! 몇몇 여성분들은 게임은 안하고 이 녀석들 얼굴만 보고 있을 듯

 

 

1 CBT 때 무자비하게 난사 당했었지만 2차 때는 좀 나아질려나거의 2달 반 정도가 흘렀으니 많은 것들이 추가되었을 것으로 예상한다. 특히 1 CBT에서 느낀 헤쎈의 가장 큰 문제는 타격감 / 피격감과 렉은 반드시 해결되었으면 좋으련만아마 이 두개가 해결되지 않는 이상 수십개의 무기, 수십개의 캐릭터, 수십개의 코스튬, 수십개의 맵이 나온다 하더라도 소용이 없을 듯 하다.

 

10 28일부터 시작한다고 하니 이제 1주일 남았군슬슬 몸 좀 풀어볼까나

 

0 Comments
댓글쓰기 폼